뉴스

NSW주 대입수능시험 HSC 시작…123개 과목 시험에 총 7만5000 수험생 응시

최고관리자 0 4416

cc9dcd8ad9c918c1dba8682d15ca5048_1571711848_9788.png

첫날 치러진 확 바뀐 영어 시험학생들 애매모호”, 교사들 깊이 있는 질문

 

NSW주의 대학입학 수능시험 HSC17일 영어 시험을 필두로 시작됐따.

 

첫날 치러진 영어 시험은 기존의 표준 영어( English Standard), 고급영어(Advanced)와 더불어 올해 처음 도입된 영어학(English Studies) 그리고 명칭이 바뀐 제2 외국어 영어(English as an Additional Language or Dialect) 등의 과목으로 나뉘어 실시됐다.

 

명칭 뿐만 아니라 영어 과목의 전반적인 시험범위나 성향도 확 바뀐 관계로 다수의 수험생들은 당혹스러운 반응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교사들은 심도 있는 출제였다며 긍정적 평가를 내렸다.

 

일선 교사들에 따르면 HSC의 새로이 바뀐 영어 시험은 특정 주제에 대한 독해력과 실제 체험과 관련된 내용에 초점이 맞춰졌다.

 

실제로 조지 오웰 1984를 공부한 학생들에게는 외로움”(loneliness)이라는 주제를, 셰익스피어의 베니스의 상인을 공부한 수험생들에게는 기만”(deception)에 대해 질문이 집중됐다.

 

올해 HSC에는 총 75000명의 수험생이 응시하고 있다.

 

사라 미첼 NSW 주 교육부장관은 수험생들이 시험 자체에 지나치게 압박감을 받지 않기를 바란다면서 “HSC는 학생들의 사고적 균형감에 무게가 실릴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HSC 1111() 디자인 및 테크놀로지, 그리고 섬유 디자인 과목의 시험으로 필기시험이 막을 내리고 18일까지 실기시험이 실시된다.

 

올해 시험은 총 123개 과목에 대해 실시된다.


보도일자 2019.10.18.

톱뉴스 http://www.topdigital.com.au/node/8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