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빅토리아 주, 시골학교 지원 교사에게 5만불 보너스

최고관리자 0 4343

b5f4a6413fe21dbb25f5cfcc24bb1350_1571093556_5786.jpg


교사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골 학교를 위해 호주 빅토리아주가 최대 5만 호주달러를 보너스로 지급하는 방안을 마련했습니다.

 

지난 9ABC방송은 빅토리아주 교육부가 갈수록 심해지는 시골 학교들의 교사 부족 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특단의 대책을 내렸다고 전했습니다.

 

빅토리아 주 내 시골 학교에 지원하는 교사에게는 최대 5만 달러를 보너스로 지급하며 3년 동안 매년 9천 달러의 추가 지원금이 지불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를 위해 빅토리아주 교육부는 특별예산 4170만 달러를 배정했습니다.

 

이는 주 정부 역사상 교육 인력에 대한 최대의 투자라고 제임스 멀리노 빅토리아주 교육장관은 밝혔습니다.

 

- 아이탭

info@itap365.com


​보도일자 2019.10.10

아이탭 https://www.itap365.com/index.php/board/view/3008/726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