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호주한국어교육자협회(AUATK) 한국어교사 워크숍 참석

2019.11.22.(금) - 11.23.(토) <1박 2일> 기간 동안 호주한국어교육자협회(회장 신기현 UNSW교수, Australian Association of Teachers of Korean) 주관으로 '2019 AUATK 교사 워크숍'이 뉴사우스웨일즈대학교(UNSW Sydney)에서 개최되었습니다.


워크숍 개회식에 참석한 홍상우 주시드니총영사는 재외동포 학생 뿐만 아니라 초중등학교에서 현지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한국어 교육이 활성화되고 있다고 밝히면서 참석한 한국어 선생님들을 격려하고, 학교 수업에 직접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노하우를 서로 공유할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뉴사우스웨일즈대학교 문과대학장인 데이비드 블래저(Dr David Blaazer)교수도 축사를 통해 다문화 사회에서 언어교육과 한-호주 관계의 중요성을 강조하였습니다.


이번 행사는 '한국학중앙연구원'의 재정 지원을 받아 추진되었으며 호주 전역에서 한국어를 가르치는 교사 및 교수들이 참여하여 ▲교실에서 실제로 사용할 수 있는 학습 자료와 새로운 교수법 공유 ▲디지털 학습도구의 활용 사례 ▲VR을 이용한 학습 자료 소개 등 다양한 발표와 체험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었습니다.


참여자들은 이번 워크숍의 발표 내용들이 실질적이고 정보통신기술(ICT) 활용 등 다양한 교수학습 방법에 대해 배울 수 있어서 아주 유익했다고 하면서 긍정적으로 평가하였습니다.


시드니한국교육원장(김기민)도 개회식 뿐만 아니라 저녁 간담회에도 참석하여 워크숍을 준비한 관계자와 한국어 교사 등 참석자들을 격려하였습니다. 이 번 행사계기에 개최된 호주한국어교사협의회(AFKOLTA, 회장 Andrea Blakely) 회의에도 참석해 호주 내 한국어교육 확산 방안에 대해 협의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